KPIA News

KPIA 뉴스

양키캔들과 소이캔들 전문점 ‘캔들나무’가 말하는 병행수입 창업

서울경제:양키캔들과 소이캔들 전문점 ‘캔들나무’가 말하는 병행수입 창업 최근 들어 각종 방송 및 언론을 통해 소개된 향초가 열풍을 일으키며 국내 수요가 늘고 있다. 하지만 가맹사업자들의 피해들이 예상되고 있는 것이 업계의 실정이다. 병행수입업자들이 온라인쇼핑몰 및 전국 시장에 각기 다른 프로모션으로 광범위하게 유통되고 있기 때문이다. 병행수입품은 국내법상 독점판매권자나 수입상표의 전용상용권자는 단지 위조품에 대해서만 그 권리를 보호받도록 되어 있다....

해외직구 2조원 시대… 규모는 ‘폭발’ 역조현상은 ‘심각’

해외직구 2조원 시대… 규모는 ‘폭발’ 역조현상은 ‘심각’ – 이투데이 국내 해외직구 2조원 시대가 열리고 있다. 작년 1조1509억원으로 해외 상품을 직접구매하는 이른바 해외직구 1조원 시대를 연지 불과 1년만에 2조원을 눈앞에 두고 있는 것이다. 24일 관세청에 따르면 국내 해외직구는 2010년부터 급증하기 시작해 해마다 두 배 이상의 성장률을 나타내고 있다. 올해 10월까지 해외직구 금액은 1조3589억원에 달해 벌써 지난해...

“병행수입 효과?”..수입 가격인하 도미노 오나

`병행수입 효과?`..수입 가격인하 도미노 오나 –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 이데일리▒ 정부 및 유통업계 병행수입 활성화 적극 나서 스노우피크·나인웨스트 등 가격 잇달아 내려 소비자 이탈 막기 위해 고가정책 철회 등 조정中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이마트는 지난 4일부터 키플링·잔스포츠 등 해외 유명 브랜드 가방을 반값에 판매 중이다. 해외 직소싱을 통해 공식 수입업체보다 50% 낮은 가격에 가방을...

[루머와진실] 개별소비세의 역설…병행수입 샤넬백이 더 비싼 이유는?

  http://sbscnbc.sbs.co.kr/read.jsp?pmArticleId=10000646834    동영상 URL [루머와진실] 개별소비세의 역설…병행수입 샤넬백이 더 비싼 이유는? ■ 이형진의 백브리핑 시시각각 <앵커> 정부가 병행수입활성화에 소매를 걷어붙이면서 의류에서 자동차 부품까지 병행수입 바람이 거셉니다. 누차 말씀드렸듯이 병행수입의 핵심은 기존 독점 수입 제품보다 싸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해외 고가 핸드백은 예외라네요. 오히려, 기존에 있던 병행수입품마저 자취를 감추고 있답니다. 뭔가 속사정이 있을 것 같은데 취재기자와...

병행수입 AS 정부가 지원 “민간과 공동 육성

병행수입 AS 정부가 지원 “민간과 공동 육성” 이미지 크게보기 사진=뉴스1제공. 해외 유명 제품들의 수입가격 거품을 없애기 위해 정부가 민간 협회와 공동으로 병행수입 애프터서비스(AS) 업체를 발굴·육성한다. 18일 기획재정부와 관세청, 관련 업계 등에 따르면 정부는 병행수입 활성화 등의 내용을 담은 ‘수입부문 경쟁 제고 방안’을 조만간 발표한다. 병행수입 물품 통관절차 및 허가기준 완화 등과 함께 병행수입 활성화의 가장...

[병행수입이 답이다]독점 폐해 줄이고 소비자 만족 커진다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 아이디 비밀번호 자동로그인 로그인 비밀번호 찾기 회원가입 새로운 사용자 등록아이디*이름*성*회사/소속*전화번호*이메일*Password*Confirm Password*이용약관*한국병행수입협회 홈페이지 서비스 이용자 약관제 1 장 총 칙제 1 조 (목적)이 약관은 민법 제32조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및 그 소속 청장소관 비영리법인의 설립 및 감독에 관한 규칙’ 제4조에 따라 사단법인...

[병행수입이 답이다]병행수입 확산 가로막는 주범은…독점업체, 공급 막고 통관 지연 횡포

지난해 국내 병행수입 시장 규모는 약 3조원. 수입물품 시장의 10%가 채 안 되는 규모다. 이 비중이 40%에 달하는 일본에 비하면 아직 가야 할 길이 멀다. 병행수입제도가 도입된 지 20여년이 지났음에도 그간 활성화되지 못한 이유들을 살펴봤다. 1. 독점수입업체의 꼼수 바코드 역추적해 납품 차단도 미국 유명 매트리스 브랜드 실리(Sealy)사의 제품을 병행수입하는 A업체 대표는 지난해 3월 미국 파트너...

[단독] 산업부 병행수입 활성화 위해 ‘키플링 가방’ 등 안전기준 완화 검토

[단독] 산업부 병행수입 활성화 위해 ‘키플링 가방’ 등 안전기준 완화 검토 – Chosunbiz – 프리미엄 경제 파워 산업통상자원부가 병행수입 활성화를 위해 가방 같은 일부 공산품의 안전기준을 완화해주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14일 산업부 등에 따르면, 정부는 병행수입 활성화를 위해 일부 공산품의 과도한 안전기준을 완화해주는 방안을 검토하는 중이다. 공산품은 ‘품질경영 및 공산품안전 관리법(품공법)’에 따라 통관 이후에도 다양한 안전관리기준을...

“병행수입 확대로 화장품 등 가격거품 꺼질 것”

“병행수입 확대로 화장품 등 가격거품 꺼질 것” – munhwa.com 정부가 9일 공개한 병행 수입 활성화 방안에 대한 실효성에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유통업계는 일단 환영한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제품에 QR 코드를 부착해 진품 여부를 정부가 보증하는 통관인증제가 기존 의류, 신발뿐만 아니라 자동차부품, 화장품, 캠핑용품 등으로도 확대되면 소비자 신뢰가 높아질 것이란 의견이 나왔다. 또 병행수입협회를 중심으로 공동 애프터서비스(AS)...
1 14 15 16 17

시장동향

  • 양키캔들과 소이캔들 전문점 ‘캔들나무’가 말하는 병행수입 창업

    서울경제:양키캔들과 소이캔들 전문점 ‘캔들나무’가 말하는 병행수입 창업 최근 들어 각종 방송 및 언론을 통해 소개된 향초가 열풍을 일으키며 국내 수요가 늘고 있다. 하지만 가맹사업자들의 피해들이 예상되고 있는 것이 업계의 실정이다. 병행수입업자들이 온라인쇼핑몰 및 전국 시장에 각기 다른 프로모션으로 광범위하게 유통되고 있기 때문이다. 병행수입품은 국내법상 독점판매권자나 수입상표의 전용상용권자는 단지 위조품에 대해서만 그 권리를 보호받도록 되어 있다....
    Read More
  • 해외직구 2조원 시대… 규모는 ‘폭발’ 역조현상은 ‘심각’

    해외직구 2조원 시대… 규모는 ‘폭발’ 역조현상은 ‘심각’ – 이투데이 국내 해외직구 2조원 시대가 열리고 있다. 작년 1조1509억원으로 해외 상품을 직접구매하는 이른바 해외직구 1조원 시대를 연지 불과 1년만에 2조원을 눈앞에 두고 있는 것이다. 24일 관세청에 따르면 국내 해외직구는 2010년부터 급증하기 시작해 해마다 두 배 이상의 성장률을 나타내고 있다. 올해 10월까지 해외직구 금액은 1조3589억원에 달해 벌써 지난해...
    Read More
  • “병행수입 효과?”..수입 가격인하 도미노 오나

    `병행수입 효과?`..수입 가격인하 도미노 오나 –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 이데일리▒ 정부 및 유통업계 병행수입 활성화 적극 나서 스노우피크·나인웨스트 등 가격 잇달아 내려 소비자 이탈 막기 위해 고가정책 철회 등 조정中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이마트는 지난 4일부터 키플링·잔스포츠 등 해외 유명 브랜드 가방을 반값에 판매 중이다. 해외 직소싱을 통해 공식 수입업체보다 50% 낮은 가격에 가방을...
    Read More
  • [루머와진실] 개별소비세의 역설…병행수입 샤넬백이 더 비싼 이유는?

      http://sbscnbc.sbs.co.kr/read.jsp?pmArticleId=10000646834    동영상 URL [루머와진실] 개별소비세의 역설…병행수입 샤넬백이 더 비싼 이유는? ■ 이형진의 백브리핑 시시각각 <앵커> 정부가 병행수입활성화에 소매를 걷어붙이면서 의류에서 자동차 부품까지 병행수입 바람이 거셉니다. 누차 말씀드렸듯이 병행수입의 핵심은 기존 독점 수입 제품보다 싸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해외 고가 핸드백은 예외라네요. 오히려, 기존에 있던 병행수입품마저 자취를 감추고 있답니다. 뭔가 속사정이 있을 것 같은데 취재기자와...
    Read More
  • 병행수입 AS 정부가 지원 “민간과 공동 육성

    병행수입 AS 정부가 지원 “민간과 공동 육성” 이미지 크게보기 사진=뉴스1제공. 해외 유명 제품들의 수입가격 거품을 없애기 위해 정부가 민간 협회와 공동으로 병행수입 애프터서비스(AS) 업체를 발굴·육성한다. 18일 기획재정부와 관세청, 관련 업계 등에 따르면 정부는 병행수입 활성화 등의 내용을 담은 ‘수입부문 경쟁 제고 방안’을 조만간 발표한다. 병행수입 물품 통관절차 및 허가기준 완화 등과 함께 병행수입 활성화의 가장...
    Read More
  • [병행수입이 답이다]독점 폐해 줄이고 소비자 만족 커진다

    이 콘텐츠는 사이트 회원 전용입니다. 기존의 사용자라면 로그인 하세요. 새 사용자는 아래에서 회원가입 할 수 있습니다.새로운 사용자 등록아이디*이름*성*회사/소속*전화번호*이메일*Password*Confirm Password*이용약관*한국병행수입협회 홈페이지 서비스 이용자 약관제 1 장 총 칙제 1 조 (목적)이 약관은 민법 제32조와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및 그 소속 청장소관 비영리법인의 설립 및 감독에 관한 규칙’ 제4조에 따라 사단법인 한국병행수입협회(이하 "협회" 라 한다)가 제공하는 협회 홈페이지 인터넷회원...
    Read More
  • [병행수입이 답이다]병행수입 확산 가로막는 주범은…독점업체, 공급 막고 통관 지연 횡포

    지난해 국내 병행수입 시장 규모는 약 3조원. 수입물품 시장의 10%가 채 안 되는 규모다. 이 비중이 40%에 달하는 일본에 비하면 아직 가야 할 길이 멀다. 병행수입제도가 도입된 지 20여년이 지났음에도 그간 활성화되지 못한 이유들을 살펴봤다. 1. 독점수입업체의 꼼수 바코드 역추적해 납품 차단도 미국 유명 매트리스 브랜드 실리(Sealy)사의 제품을 병행수입하는 A업체 대표는 지난해 3월 미국 파트너...
    Read More
  • [단독] 산업부 병행수입 활성화 위해 ‘키플링 가방’ 등 안전기준 완화 검토

    [단독] 산업부 병행수입 활성화 위해 ‘키플링 가방’ 등 안전기준 완화 검토 – Chosunbiz – 프리미엄 경제 파워 산업통상자원부가 병행수입 활성화를 위해 가방 같은 일부 공산품의 안전기준을 완화해주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14일 산업부 등에 따르면, 정부는 병행수입 활성화를 위해 일부 공산품의 과도한 안전기준을 완화해주는 방안을 검토하는 중이다. 공산품은 ‘품질경영 및 공산품안전 관리법(품공법)’에 따라 통관 이후에도 다양한 안전관리기준을...
    Read More
  • “병행수입 확대로 화장품 등 가격거품 꺼질 것”

    “병행수입 확대로 화장품 등 가격거품 꺼질 것” – munhwa.com 정부가 9일 공개한 병행 수입 활성화 방안에 대한 실효성에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유통업계는 일단 환영한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제품에 QR 코드를 부착해 진품 여부를 정부가 보증하는 통관인증제가 기존 의류, 신발뿐만 아니라 자동차부품, 화장품, 캠핑용품 등으로도 확대되면 소비자 신뢰가 높아질 것이란 의견이 나왔다. 또 병행수입협회를 중심으로 공동 애프터서비스(AS)...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