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가격인하
http://live.media.daum.net/money/150908_5 세금 내려도 뻣뻣한 명품, 국고만 ‘줄줄’ 샌다 by 조세일보 live.media.daum.net 정부가 메르스 등으로 침체된 내수경기를 살리기 위해 지난달 27일부터 개별소비세를 인하한다는 특단의 조치를 내렸습니다. 승용차의 개소세는 5% → 3.5% 대용량가전제품 5% → 3.5% 녹용 로열젤리 7% → 4.9% 방향용 화장품(향수) 7% → 4.9% 보석이나 귀금속, 명품가방은 과세기준가격을 200만원에서 500만원으로 완화했습니다. 500만원짜리 명품가방이 있다면 기존에는...
Read More
정부는 8월 6일 ‘2015년 세제개정안’을 발표했습니다. 소비자물가지수가 2001년부터 지난해까지 43.3% 오르는 등, 물가상승과 국민생활수준이 높아진 점과 내수경기 활성화 등을 고려하여 상향조정 되었습니다(200만원→500만원). 개별소비세 부과 기준이 상향 조정되는 것은 2001년(100만원→200만원) 이후 15년 만의 일입니다. 개편안은 2016년부터 적용될 예정입니다. 개별소비세가 폐지되지 않고 기준완화 된 점 다소 아쉽지만, 위축된 소비여건을 살리고 내수경기활성화를 위해 환영합니다. 한국병행수입업협회는 그간 병행수입시장 활성화를...
Read More
>>기사원문 바로가기 개별소비세 기준 15년 만에 완화 2015-08-06 13:31 [앵커] 위축된 소비를 살리기 위해 정부가 귀금속·시계·가방 등에 붙는 개별소비세를 대폭 낮추고, 현금영수증과 체크카드 사용액에 대한 소득공제 폭을 늘리기로 했습니다. 청년을 고용하는 기업에는 세금을 깎아주는 ‘청년고용 증대세제’가 신설됩니다. 먼저 고한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수백만 원에 이르는 이른바 명품 가방입니다. 가격에는 관세, 부가가치세에다 사치품에 붙는 개별소비세도 포함돼...
Read More
>>기사원문 바로가기 개별소비세 기준 15년 만에 완화…5백만 원 넘어야 세금 물린다 2015-08-06 13:31 [앵커] 위축된 소비를 살리기 위해 정부가 귀금속·시계·가방 등에 붙는 개별소비세를 대폭 낮추고, 현금영수증과 체크카드 사용액에 대한 소득공제 폭을 늘리기로 했습니다. 청년을 고용하는 기업에는 세금을 깎아주는 ‘청년고용 증대세제’가 신설됩니다. 먼저 고한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수백만 원에 이르는 이른바 명품 가방입니다. 가격에는 관세, 부가가치세에다...
Read More
>>기사원문 바로가기 [전문]기획재정부 2015 세법개정안 머니투데이 정혜윤 기자|기자|, 이영민 기자|기자||입력 : 2015.08.06 14:00 기획재정부 2015 세법개정안 – 청년 일자리와 근로자 재산을 늘리겠습니다 – Ⅰ. 2015년 세법개정 여건 및 방향 *기본방향* ◇저성장 탈피와 청년 고용절벽 완화 등을 위해 경제활력 제고와 민생안정에 역점을 두면서 공평과세와 조세제도 합리화 추진 (1) 최근 경제·재정 여건 □(경제여건) 수출이 부진한 가운데 메르스...
Read More
>>기사원문 바로가기 [경제일반] [세법개정안]대형가전·향수 5~7% 싸진다…개별소비세 폐지 기사입력2015.08.06 13:30 최종수정2015.08.06 13:30 [아시아경제 조영주 기자] 대용량 가전제품과 녹용·로열젤리·향수에 대한 개별소비세가 폐지돼 가격이 5~7% 인하된다. 가구·사진기·시계·가방·모피·융단·보석·귀금속 등의 개별소비세 과세물품 기준가격이 200만원에서 500만원으로 상향돼 200만~500만원대 제품의 가격이 싸질 전망이다.6일 기획재정부가 발표한 ‘2015년 세법개정안’에 따르면 정부는 녹용·로열젤리·향수의 경우 소비대중화와 소득수준 향상, 사치재로서의 성격 약화 등을 고려해 과제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Read More
>>기사원문 바로가기 <세법개정> TV·에어컨·냉장고·세탁기 개별소비세 폐지 기사입력2015/08/06 13:30 송고 개소세 15년 만에 개편…부과기준 200만→500만원으로 상향 명품가방, 고가 시계 등 조금 싼 가격에 살 수 있을 듯 (세종=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명품가방, 귀금속 등 이른바 사치성 물품에 붙는 개별소비세(개소세) 기준이 대폭 완화되고 일정 소비전력 이상의 가전제품에 붙는 개소세는 아예 폐지된다. 정부는 6일 발표한 ‘2015년 세제개편안’에 소비...
Read More
>>기사원문 바로가기 [세법개정]개별소비세, 에어컨ㆍ냉장고ㆍ녹용ㆍ향수 폐지…기준가격 500만원 상향 최종수정 2015-08-06 13:30 일부 가전제품과 향수 등에 대한 개별소비세 폐지된다. 또한 개별소비세 기준가격도 500만원으로 올린다. 6일 세법개정안에 따르면 정부는 홍삼 등 여타 건강식품, 고가 화장품은 개별소비세가 없다는 점을 감안해 소비전력이 큰 TV, 에어컨, 냉장고, 세탁기 등 대용량 가전제품과 녹용․로열젤리․향수에 대한 개별소비세를 폐지한다. 대용량 가전제품의 경우 신규 수요 창출을...
Read More
>>기사원문 바로가기   개소세 기준 완화…TV·에어컨·냉장고·세탁기 개소세는 ‘폐지’ 개별소비세(개소세) 기준이 대폭 완화된다. 일정 소비전력 이상의 가전제품에 붙는 개소세는 폐지된다.6일 정부가 발표한 ‘2015년 세제개편안’에는 소비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가방, 시계, 모피, 융단, 보석, 귀금속, 가구, 카메라 등에 대한 개별소비세 부과 기준을 200만원에서 500만원으로 2.5배 올리는 내용을 담았다.개별소비세는 사치품 소비를 억제하기 위해 도입된 일종의 ‘사치세’다. 현재 가방·시계...
Read More
>>기사원문 바로가기 입력: 2014-02-06 21:50:23 / 수정: 2014-03-07 16:29:35 병행수입에 위기감…휴고보스, 5년만에 세일 백화점 명품 할인대전, ‘노세일’ 브랜드 대거 참여 세일 행사에 수백명 몰려 서울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6일 열린 ‘해외명품대전’에서 소비자들이 상품을 고르고 있다. 9일까지 열리는 이 행사에는 에트로 멀버리 아르마니 등 120여개 명품 브랜드가 참여해 600억원 규모의 제품을 판매한다. 강은구 기자 egkang@hankyung.com 6일...
Read More
1 2

About Us

(사)한국병행수입업협회 서울특별시 송파구 법원로 96(문정동 651-3), 문정법조프라자 807호 (우)05855
02-6914-9360 FAX : 02-6008-0038
kpia@k-pia.org
대표자 : 공병주
       사업자등록번호 : 144-82-01227
       산업통상자원부 제2014-52호